소설가 이문열 촛불집회 비하 조선일보 칼럼, 이문열 부인 박필순(아내) 나이 학력 고향 약력 작품 프로필 최근 근황.

소설가 이문열 촛불집회 비하 조선일보 칼럼, 이문열 부인 박필순(아내) 나이 학력 고향 약력 작품 프로필 최근 근황 소설가 이문열이 촛불집회를 북한 아리랑 축전에 비유했습니다

이문열은 2일 조선일보에 보수여 죽어라 죽기 전에 새롭게 태어나 힘들여 자라길 이라는 제목으로 장문의 칼럼을 실었습니다  칼럼에서 이문열은 촛불집회와 관련해 100만이 나왔다고 4500만 중에 3%가 한군데 모여 있다고, 추운 겨울밤에 밤새 몰려다녔다고 바로 탄핵이나 하야가 국민의 뜻 이라고 대치할 수 있는가 라고 했습니다 뿐만 아니라 이문열은 촛불집회를 북한의 아리랑 축전에 비유 그는 심하게는 그 촛불 시위의 정연한 질서와 일사불란한 통제 상태에서 아리랑 축전 에서와 같은 거대한 집단 체조의 분위기까지 느껴지는 사람도 있었다,고 썼습니다

기계로 조작해도 어려운 만큼 정연한 촛불 끄기 장면과 그것을 시간에 맞춰 잡은 화면에서는 으스스한 느낌마저 들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문열 조선일보 칼럼 내용 [주요 작품 목록 소설책] 사람의 아들, 들소, 황제를 위하여, 우리들의 일그러진 영웅젊은 날의 초상, 금시조, 영웅시대, 변경, 추락하는 것은 날개가 있다 삼국지, 수호지, 아가, 초한지, 레떼의 연가, 호모 엑세쿠탄스대륙의 한, 선택, 불멸, 미로의 날들